편집 : 2018.8.17 금 14:18
> 뉴스 > CUFS 人side > 인터뷰
     
[직군별 CUFS 人side] 공기업 취업의 꿈을 이룬 김종민 학우
2018년 03월 06일 (화) 미네르바 minerva@cufs.ac.kr

공기업은 취업 준비생들에게 ‘꿈의 직장’ 중 하나로 꼽힌다. 높은 고용 안정성이 큰 이점으로 작용하면서 많은 취업 준비생들이 공기업의 문을 두드리고 있는 것이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김종민 학우(금융회계학부)는 그 좁은 취업 문을 뚫고 공기업에 당당히 입사했다. 그리고 지금, 더 큰 꿈을 이루기 위해 사이버한국외대에서 새로운 도전을 펼치고 있다. 이에 김종민 학우를 만나 취업 성공 스토리와 함께 포부에 대해서 들어봤다.

   

Q. 자기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금융회계학부에 재학 중인 김종민입니다. 요즘 흔히 말하는 공부하는 직장인인 ‘샐러던트(Saladent)’이기도 한데요. 현재 서울 시민에게 도시철도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기업에 근무하고 있습니다.

Q. 취업이 어려운 요즘, 공기업에 입사한 비결은 무엇인가요?
저 같은 경우에는 특성화고에 진학해서 다행스럽게도 잘 맞는 학과를 선택할 수 있었고, 그 때문에 공부하기가 상대적으로 수월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고, 관련 자격증들도 취득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졸업 당시 마침 고졸 취업이 활성화되는 시기였고요. 물론, 본격적으로 취업 준비할 당시에는 식사를 하면서도 손에서 책을 놓지 않을 정도로 공부했습니다. 하루 종일 필기시험공부를 하고, 방과 후에도 시간을 내서 모의 면접을 매일 같이 했던 기억이 있네요.

Q. 일과 학업을 병행해야 하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사이버한국외대 금융회계학부에 진학한 계기는 무엇인가요?
제가 근무하는 회사가 공기업이다 보니 원래는 경영 관련 전공을 선택할 생각이었습니다. 그러던 중에 회사에서 조금 더 전문성 있는 부서로 배치되면 좋겠다 싶어서, 포괄적인 경영학보다는 더 구체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회계 쪽을 염두에 두었습니다. 고등학교 때 배웠던 회계가 제 적성과 잘 맞기도 했고요. 군 복무를 포함하여 일반 대학교에 진학하는데 3년이라는 시간이 더 필요했기 때문에 사이버대학교를 알아보다가 그중 유일한 경영, 금융, 회계 분야의 융합학부인 사이버한국외대 금융회계학부에 입학했습니다.

Q. 수업을 들으면서 가장 기억에 남았던 과목은 무엇인가요?
고등학교 때보다 훨씬 자세하고 전문적인 것들을 배울 수 있어서 정말로 모든 과목이 기억에 남습니다. 그중에서 하나만 골라야 한다면, 지난 학기에 들었던 ‘글로벌 기업 재무’가 가장 기억에 남는데요. 처음 입학해서 재무관리를 들었을 때와는 다르게 영어로 된 관련 용어들까지도 배울 수 있는 과목이어서 아주 새롭게 느껴졌고 또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회계원리’, ‘회계와 사회’ 같은 과목은 회계의 기초를 탄탄하게 다지는데 큰 몫을 했고, ‘회계정보처리’라는 과목은 FAT 1급을 취득하는 것에 최적화되었다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자격증을 준비하는 데 아주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기초를 다시 복습하는 것은 물론이고 자격증 공부를 할 때 필요한 내용이 전부 다 나와 있어, 강의 내용을 학습하고 기출문제만 푸는 방식으로도 충분히 자격증 시험 준비를 할 수 있었습니다.

   

Q. 금융회계학부의 자랑거리를 꼽는다면?
제가 우리 학부를 찾았던 가장 큰 이유인, 바로 ‘전문성’입니다. 전문적인 이론과 실무에서 곧바로 활용할 수 있는 지식을 모두 배울 수 있고, 금융과 회계 두 분야를 함께 배울 수 있는 장점도 있습니다. 금융과 회계는 언뜻 생각하기에 비슷해 보이지만 사실 전혀 다른 학문입니다. 물론 각자의 필요에 맞게 둘 중 어느 분야를 더욱 중점으로 공부할지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외국어 특성화 대학교에 존재하는 상경계열 학부인 만큼 ‘글로벌 기업재무’, ‘글로벌 회계의 이해’와 같은 과목도 개설되어 있어 많은 도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Q. 학교생활도 적극적으로 참여한다고 들었습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곧바로 사회생활을 하다 보니 대학교의 캠퍼스 생활에 대한 갈망이 컸습니다. 제가 학교에 입학하기 전까지는 캠퍼스 생활하는 또래 친구들이 무척 부러웠거든요. 그래서 기회가 생긴다면 항상 열심히 하려고 했습니다. 그 결과 입학한 해 총학생회 홍보국장을 맡았고, 17년에는 금융회계학부 학생 부대표를, 올해는 금융회계학부 학생 대표까지 맡게 되었습니다.

Q. 향후 포부를 밝힌다면?
금융회계학부 학생 대표로서 우리 학우님들이 편하게 공부하고, 많은 도움을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실제로 올해 금융회계학부의 학우님을 위해 많은 것을 계획하고 있고 개편 중에 있습니다. 로고를 직접 디자인해서 다방면으로 활용할 예정이며, 학부 규칙도 현재 개정 중입니다. 또 신·편입생을 위한 가이드북도 제작하였습니다.
개인적인 목표를 꼽는다면 열심히 공부해서 회계분야의 전문가가 되는 것인데요. 학교에서 전문 지식을 쌓아서 회계를 담당하는 부서에 지원해 관련 업무를 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대학원에도 진학해서 심도 있게 회계학을 공부할 계획입니다.

미네르바의 다른기사 보기  
ⓒ 미네르바(http://www.cufsminerv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로그인후 기사의견을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전체기사의견(0)
미네르바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이문동 270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Tel) 02-2173-2580 Fax) 02-966-6183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조기석
Copyright 2004 Cyber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nerva@cufs.ac.kr